국군기무사령부

메뉴배경색상설정

  • 녹색
  • 파랑색
  • 갈색
  • 군청색
  • sms
  • 1337신고센터
  • 동고동락
  • 충호인
  • 사이트맵
  • 어린이
  • English

화면크기

  • 확대
  • 원래크기
  • 축소
검색

열린마당

국군기무사령부 신고센터 1337

  • 간첩.안보위해사범
  • 테러
  • 방산 스파이
  • 보안
  • 사이버침해
  • 방위산업관련 부정비리
  • 군관련 제보
국민의 목소리를 듣고 적극적으로 반영하는 기무사입니다. 열린마당

HOME > 열린마당 > FAQ

FAQ

  • 부대원선발
  • 군사보안
  • 방산보안
  • 네티즌 여러분께서 자주하시는 질문들을 따로 모아둔 곳입니다.
  • 질의응답 게시판을 이용하기 전에 먼저 관련 질문이 있는지 확인 후 보다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'질의응답' 게시판을 활용 하시기 바랍니다.
FAQ-군사보안 보기
제목 비밀 파기 및 존안시 승인권자 일원화 방안은?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3-03-21
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.
내용

   Q : 비밀을 파기할 때와 존안시의 승인권자가 다름. 효율적인 업무
  수행을 위해 승인권자를 일원화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은지?


  A :
   △ 비밀 예고문을 변경(단축), 파기할 경우 생산부대는 비밀지정권을
      가진 결재권자 승인을, 접수부대는 보관책임관“정” 승인을 받아
      비밀을 관리하는 실무자가 직접 파기하여야 함.
      (제56조③항 / 제58조 ①항)

   △ 다만, 보조기억매체에 저장되어 관리되는 비밀의 파기는 해당
      실무자가 내용을 복구할 수 없도록 소거한 후 보안담당관 확인을
      받도록 명시되어 있는데 이는 사전 보안담당관 승인을 받는 것이
      아니라 비밀내용의 소거여부에 대한 사후 확인을 받아야 한다는
      것을 의미하는 것임.(제58조 ②항)

   △ 비밀자료는 사전 보관책임관“정”의 승인을 얻어 존안할 수 있고
      활용가치가 소멸되어 존안 필요성이 없을 경우 존안부서에서
      존안부서의 보관책임관“정”의 승인을 얻어 파기할 수 있으나
      미리 해당 비밀자료를 존안 의뢰한 부서장 의견을 받아야 함.
      (제62조 ②항 / 제64조 ③항)

   △ 따라서, 생산 비밀은 임의파기 방지를 위해 비밀지정권을 가진
      결재권자의 승인을 받도록 한 이외 접수자료의 파기 및 존안자료
      선정과 파기는 불필요 비밀의 보관방지 차원에서 보관책임관“정”
      승인을 받도록 승인권자를 하향 일원화 하고 있음.

목록

만족도평가 열람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

QuickMenu

  • 1337 신고센터
  • 전자민원창구
  • 맞춤형 정보서비스
  • 부대원 선발
  • 전입병사보기
  • 공무원행동강령
  • 국방정보전대응센터
top으로